올해 공정위 접촉횟수 1위는 삼성…김앤장은 482회 만났다

올해 공정거래위원회 직원과 가장 많이 접촉한 기업집단은 삼성으로 나타났습니다. 공정위가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윤창현 의원에 제출한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삼성은 올해 1∼8월 공정위에 50회 접촉해 상위 15개 대기업집단 가운데 가장 많았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