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부세 부부 공동→단독 변경…”공제 60%부터 단독이 유리”

부부 공동명의 1주택자들이 1세대 1주택 단독명의자와 같은 방식으로 종합부동산세를 내는 방식이 허용되면서 관련한 궁금증이 커지고 있습니다. 공동명의와 단독명의 중 어떤 방식이 본인에게 더 유리한지를 직접 비교해본 후 신청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기사 더보기

“추석특별대출 승인됐다” 사기문자 주의…1년 전보다 5.5배 급증

“귀하께서는 5차 피해 지원금인 재난지원금에 긴급 편성된 추석 특별자금 대출 승인 대상자로 안내해 드렸으나 미신청으로 분류됐습니다. 아래 내용을 확인하신 후 신청하시기 바랍니다”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가 장기화하는 가운데 대출사기 문자가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기사 더보기

가장 많이 압수된 짝퉁 상표는 샤넬…올해 1∼7월 51억 원

올해 국내 위조상품 단속에서 가장 많이 압수된 상표는 샤넬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민의힘 양금희 의원실은 특허청이 올해 1월부터 7월까지 압수한 물품 가운데 가액 1위는 샤넬로 51억 원에 달했다고 밝혔습니다. 기사 더보기

‘올해만 51억 압수’ 가장 많이 위조당한 명품 상표는?

올해 국내 위조상품 단속에서 최대 규모로 적발된 상표는 샤넬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민의힘 양금희 의원이 특허청으로부터 받은 ‘지식재산권·상표권 위반 적발 현황’ 자료에 따르면, 올해 1∼7월 압수물품 가액 1위는 샤넬로 51억 원에 달했습니다. 기사 더보기

더 좁아지는 대기업 취업문…연휴에도 못 쉬는 취준생

대기업들이 정기 공개채용을 폐지하면서 취업준비생들의 취업난이 예년보다 한층 가중됐습니다. 수시 채용이 확산하는 기업 채용 트렌드의 큰 변화 속에서 기업과 직무에 대한 구체적인 이해도, 직무 관련 경험과 역량 등이 이전보다 더욱 중요한 평가 요소로 떠올랐습니다. 기사 더보기

올해 공정위 접촉횟수 1위는 삼성…김앤장은 482회 만났다

올해 공정거래위원회 직원과 가장 많이 접촉한 기업집단은 삼성으로 나타났습니다. 공정위가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윤창현 의원에 제출한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삼성은 올해 1∼8월 공정위에 50회 접촉해 상위 15개 대기업집단 가운데 가장 많았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