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리픽!] 별점에 시달리다 결국 폐업한 자영업자들

코로나 시국에 배달앱은 자영업자들에게 필수적이라고 합니다. 그러다보니 소비자가 매기는 별점이나 리뷰가 자영업자들에겐 두려운 존재일 수 밖에 없고, 때로운 소비자가 이를 이용해 이른바 갑질을 한다는 논란까지 제기되고 있습니다. 기사 더보기

“탐욕 · 구태 상징됐다”…규제 움직임에 주가 급락

오늘 카카오와 네이버 주가가 큰 폭으로 떨어졌습니다. 전방위로 사업 확장을 이어가면서 기존 업계가 받는 규제는 피해가고 있다며 여당이 관련 ‘규제 강화’에 대한 논의를 본격화하기로 했기 때문입니다. 기사 더보기

빚 내 투자 25조…돈 못 갚아 4,800억 반대매매

증권사에서 대출받아 주식 투자한 뒤 시세가 급락하면 증권사가 대출금 회수를 위해 강제로 주식을 처분하는 반대매매를 하는데, 올해 7월까지 이런 반대매매 규모가 4천800억 원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기사 더보기

[친절한 경제] ‘공식 화폐’ 된 비트코인…첫날 어땠을까

친절한 경제 시간입니다. 오늘도 김혜민 기자와 함께하겠습니다. 엘살바도르, 이름도 약간 생소한데, 조그마한 나라인 것 같은데 여기서 비트코인을 공식 화폐로 인정했다면서요? 엘살바도르는 멕시코 아래에 있는 작은 나라입니다. 기사 더보기